사상의학이란




사상의학(四象醫學)이란? 사상(四象) 뭐지? 

사상체질의학-우리들한의원-김수범-한방건강TV제공



사상의학이란

한의학이라고 하면 흔히 음양오행을 많이 생각을 한다.  또 사상의학이라고 하면 먼저 생각나는 것은 태양인, 소양인, 태음인, 소음인의 사상체질을 생각할 것이다. 사람마다 체질이 다르며 자신의 체질에 맞게 생활을 하고 음식을 먹어야 한다고 이해하고 있다. 맞는이야기다. 이렇게 체질이 있다는 것은 알고있지만 실제 사상이 무엇인지는 잘 모르는 경우가 많다. 

이러한 사상의학은 한국의 가장 독창적인 의학으로 중국대만일본의 어느 한의학에도 없으며 동무 이제마(東武 李濟馬(1837-1900)선생이 처음으로 말하였다이제마 선생은 조선말기의 철학자이면서 의학자이다. 



사상의학의 기원과 주역

사상이라고 하면 먼저 주역(周易)의 사상을 생각한다. 주역에서 태극(太極)에서 양의(兩儀)가 생기고 양의에서  사상(四象)이  생기고 사상체서   팔괘(八卦)가 생긴다고 하였다. 이제마 선생은 자신의 철학저서인 격치고(格致藁)의 반성잠(反誠箴)에서 사상에 대하여 정확히 표현을 하였다. 태극은 ()이고 양의는  심신(心身)이고 사상은 사심신물(事心身物)이며, ()에는 종시(終始)가 있고, ()에는 완급(緩急)이 있고, ()에는  선후(先後)가 있고, ()에는 본말(本末)이 있다고 하였다. 

이와 같이 이제마선생의 사상의학의 사상은 사심신물을 나타내는 것이다. 일부 사상의학을 하는 분들중에는 태양인, 소양인, 태음인, 소음인의 장부대소를 보고서 이해하는 경우가 많다. 즉 태양인은 폐대간소하다고 하여 폐의 장기가 강하고 간의 장기가 약하다만 생각하고 폐와 간을 기존의 오행의 원리에 의하여 사상을 이해 하려고 한다. 사상의학을 바르게 이해하기 위하여서는 이제마선생의 격치고에 표현된 사심신물의 사상의학적 이해를 하는 것이 필요하다. 

격치고와 사상의학

좀더 이제마선생의 사상의학을 이해하자면 이제마선생이 직접 저술한 격치고(格致藁)를 보면 알 수 있다. 격치고는 이제마선생이 쓴 사상의학에 대한 동의수세보원 (東醫壽世保元)과는 다른 이제마의 철학적 생각을 표현한 책이다. 격치고의 단어를 보면 유교적 사상에 의하여 표현한 책으로 대학, 중용의 내용이 많이 나와 있는 것이 특징이다. 

격치고는 유략(儒略), 반성잠(反誠箴), 독행편(獨行篇) 으로 구성되어 있다. 격치고의 전체적인 내용은 유학적인 단어가 많으며 주역적인 단어로 표현하기도 하였다. 쓰여진 단어나 문구들은 한자 각각의 단어는 매우 쉽다. 그러나 단어로 표현된 것들은 이해하기가 쉽지가 않다. 단어의 내용을 알기 위하여 사서삼경(四書三經)을 많이 강의하시고 읽으신 교수님이나 한학자에게 물어 보아도 한자 각각은 쉬우나 단어로써의 의미는 이해를 못하겠다고 할 정도이다. 아직 이제마 선생의 사상을 완전히 파악하지 못한것이 현실이다. 

유략(儒略)
  
먼저 유략편에서는 유학적인 내용이며  인간의 본성에 대하여 많이 논의 하였다. 사상의학의 가장 기본이 되는 사상이 사심신물이라는 내용을 정의하여 놓았다. 다양한 방면으로 사심신물의 의미에 대하여 설명하여 사상의 의미를 이해할 수 있도록 하였다. 인간관계와 사회현상등의 다양한 분야에서 여러 각도로 사심신물에 대한 설명을 하여 놓았다.  

반성잠(反誠箴)

다음은 반성잠(反誠箴) 이다. 여기에서는 스스로 반성한다는 의미이며 자신의 몸을 바르게 한다는 의미로써  정기(正己)를 표현하였다. 사서중의 대학에서 나오는 자신의 몸을 닦고 집을 다스린 후에 나라를 다스릴 수 있다는 "수신(修身)제가(齊家)치국(治國)평천하(平天下)"의 의미와 상통한다. 즉 사상체질을 진단하기 위하여서는 먼저 자신의 몸과 마음을 바르게 하는것이 먼저라는 이야기다. 자신의 몸이 바르지 않게 진료를 하고 체질진단을 하여야 한다는 의미이다. 

독행편(獨行篇)

마지막으로 독행편(獨行篇)이다. 홀로 간다는 의미로 다른 외부의 환경이 자신에게 영향을 주더라도 홀로 꿋꿋하게 간다는 의미로써 상대를 안다는 지인(知人)이라고 하였다.  좋은 사람에게도 나쁜 면이 있고 나쁜사람들에게도 좋은 면이 있다는 것을 알고 여러 상황에서도 흔들림이 없는 부동심(不動心)의 마음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강조 하였다. 남을 안다는 것은 바로 상대방을 아는 것이고 상대방의 체질을 아는 것이기도 하다. 

 

사상의학과 인본주의, 애노희락의 성정

이제마선생의 사상의학은 이론적 배경을 보면 분명히 음양오행의 도교적 사상과는 다르다. 음양오행인 천지 자연의 변화를 보고 인간을 이해하였다. 그러나 이제마 선생의 사상의학은 사심신물을 중심으로한 사상의학이며 인간중심에서 생각을 하였다. 즉 장부의 대소가 나누게 되는 것은 바로 애노희락의 성정에 의하여 크기가 달라져 체질이 나누어 진다고 하였다. 또한 애노희락의 성정의 변화에 의하여 병이 심해지고 좋아지는 것을 표현하였다. 또 각각의 체질마다 생리 병리 현상이 다르고 먹는 음식도 다르다고 주장을 하였다. 


자신의 사상체형,사상체질에 맞는 그림을 눌러보세요, 자세한 체질과 특성이 나옵니다.

              


사상체질(다이어트)전문 우리한의원

디스크(사상체형교정,통증)전문 우리들한의원

대한한의동통학회 회장

대표원장  김 수 범 한의학박사

www.wooree.com      www.iwooridul.com

우리들한의원QR코드



SelectionFile type iconFile nameDescriptionSizeRevisionTimeUser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