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비만 안면축소







동안의 적, 얼굴비만의 원인과 예방법, 안면축소법은??

얼굴비만,안면축소의 한방치료(face-obesity and face V line)-우리들한의원 김수범의 우리들체질체형건강방송



요즘 고민을 상담하는 분들 중에는 얼굴 때문에 오는 경우가 많다. 40대 중반의 직장인 남성이 왔다. 얼굴이 크다는 콤플렉스다. 몸에 비하여 얼굴이 크다보니 산적이라는 놀림을 받기도 한다. 




얼굴도 큰데 피부도 거칠면서 검붉은 색을 띄다 보니 항상 열 받는일 있냐는 질문을 자주 받는다. 자신은 별로 그런 마음이 없는데 남들은 그렇게 생각을 한다. 가끔은 사소한 일에도 열이 받으며 화가 나기도 한다. 좀만 참으면 그냥 넘어갔을 것을 하는 후회를 하지만 소용이 없다. 

또 다른 문제는 자신의 나이에 비하여 많이 들어 보인다는 것이다. 그래서 얼굴의 열을 내리는 한약과 얼굴을 순환시키는 약침과 침치료를 해주었다. 이제 얼굴도 작아지고 얼굴색도 많이 맑아지니 10년은 더 젊어 보인다. 



얼굴비만은 왜 오는 것일까?


얼굴 비만이 오는 경우는 주로 열이 많이 올라가거나 얼굴에 수분이 많이 지면서 얼굴이 커지는 것이다. 얼굴의 순환이 잘 안되어서 나타나는 것이다. 

젊은 사람들은 순환이 잘되니 부었던 얼굴도 바로 빠진다. 그러나 40대가 넘어가면서 기혈순환이 안되어 얼굴이 점점 커지면서 나이가 들어보인다. 

술, 담배, 육류, 기름진 음식을 많이 먹을수록 열독은 더 많아지고 순환이 안되기 때문이다. 여기에 과로, 스트레스, 긴장이 겹치면 더욱 심해진다.

이러한 생활이 5년이상 되어 얼굴살이 안 빠지면 얼굴피부도 점점 두꺼워진다. 탄력있고 부드러운 피부가 돼지껍질같이 단단하게 변하는 것이다. 안색도 맑은 살색에서 검붉은 색으로 변한다. 얼굴도 험악해지고 투박해지며 세련되지도 않는다. 



얼굴비만을 예방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



얼굴의 열을 내리고 얼굴의 부기를 빼주어야 한다. 얼굴에 열이 많고 부종이 같이 있게 되면 수분과 열이 얼굴의 지방성분 등과 엉겨서 순환이 안 되는 굳은 지방으로 변하기 때문이다.


먼저 열이 생기는 음식을 피해야 한다. 일상적으로 술자리에서 열이 많이 생긴다. 술을 마시면서 육류를 구워먹고, 찌개로 먹고, 안주로 나오는 음식 중에 튀긴음식, 치즈, 과자, 단음식 등은 모두 열이 생기게 된다.

안주

 맥주안주에 치킨, 피자, 튀김감자 등도 열이 많이 발생한다.
 안주거리로 스넥, 과자, 초코볼 등도 트랜스지방이 많은 식품으로 피를 탁하게하며 열이 많이 생긴다. 짜고 매운 음식도 얼굴의 부기가 생기며 열을 발생한다. 모두 피해야할 음식이다.

정신적스트레스, 화병, 긴장 


정신적인 면에서도 열이 많이 발생하므로 마음의 안정을 해야 한다. 직장에서 계속 스트레스를 받거나 고민거리가 많거나 화나는 일이 많으면 열이 점점 올라간다. 이 열이 음식물의 열과 수분이 같이 엉기면 더욱 열이 많아진다. 

가끔은 화를 안내면 열이 생기지 않는다고 생각을 한다. 반대다. 속으로 많이 참고 억누르고 있는 것이 더 열이 발생한다. 잠재의식적으로 쌓인 열이 더 안 좋기 때문이다. 

마음을 안정하고 상대를 이해하고 용서를 하던지 화가 나면 상대에게 자신의 생각이나 화나는 것을 표현하는 것이 건강에는 좋다. 화를 내고 오히려 손해를 더 볼 것 같으면 취미활동이나 노래방에서 노래를 부르거나 욕을 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다.

무엇을 먹어야 얼굴이 작아지나?

맑은 음식을 먹어야 한다. 생선, 해물류은 불포화지방산이 많으면서 시원한 성질로써 열을 내리고 혈액순환에 도움을 준다. 시원하고 열을 내리면서 야채, 과일, 해조류, 곡류를 중심으로 먹는 것이 열을 내려주며 식이섬유가 많아서 변비를 풀며 대장의 독소, 숙변, 노폐물, 독소를 없애주어 열이 빠져나간다.



얼굴이 작아야 젊어보인다. 얼굴비만, 안면축소.... 


요즘의 트랜드중의 하나가 작은 얼굴, 동안에 관심이 많다. 얼굴이 크면 나이가 들어 보이는 경향이 있다. 또한 얼굴이 크면 몸은 말라 있는데도 비대해 보이는 것으로 생각을 한다. 그러나 얼굴이 작아 보이면 몸도 날씬해 보이는 것으로 생각을 한다. 아마도 이러한 것 때문에 얼굴이 작아보이게 하려는 것이 아닌가 생각된다.

얼굴비만은 어떤 특징이 있나?



얼굴비만은 다른 부위에 비하여 생각보다 잘 안 빠지는 비만이다. 두개골에 약간의 살이 붙어 있으므로 다른 부위에 비하여 살이 많이 안 붙으며 두개골의 영향을 많이 받는 부위이기도 하다.

얼굴은 몸과 서로 관련이 되어 있다. 체격이 큰 사람은 얼굴도 큰 것이 일반적이다. 그러나 가끔은 그렇지는 않다. 어떤 여성은 얼굴이 작고 가름하여서 살이 안찐 것처럼 보이지만 실제로는 복부와 하체의 살이 적지 않게 많다. 반대로 얼굴이 크고 살이 쪄 보이는데 실제로는 몸매는 날씬하여 날아 갈 것 같은 사람도 있다. 이러한 경우는 많지는 않지만 종종 있다.

어떤 사람은 살이 찌면 얼굴 살만 찌는 사람이 있고 어떤 사람은 살이 빠지면 얼굴 살만 빠지는 경우도 있다. 어쨌든 문제는 “큰바위얼굴” 이나 “얼큰이”이다. 요즘 동안이 대세인데 얼굴이 크면 주름도 많이 생기고 나이가 들어 보인다. 동안을 위해서는 주름이 없고 두턱살이 없으며 얼굴피부에 탄력이 있어야 젊어 보인다. 젊고 스마트하게 보이려면 얼굴의 군살이 없어야 한다. 그러나 얼굴살을 빼는 것은 쉽지가 않다.

어떻게 하면 얼굴 살을 뺄 수 있을까? 



얼굴살이 가장 잘 빠지는 경우는, 전체적으로 살이 많으면서 얼굴 살도 많이 쪄있는 상태로 태음인들에게 많다. 이들은 복부의 살이 빠지면 얼굴 살도 빠지는 것이 일반적인 경우이다. 그래서 얼굴 살은 하나도 빼지 않아도 복부의 살을 꾸준히 빼면 전체적으로 살이 빠져서 얼굴도 가름해지고 얼굴도 작아진다. 치료는 복부의 습담(濕痰)을 없애고 대변과 소변의 배설을 도와주면 복부의 살이 빠지면서 같은 비율로 얼굴의 살도 빠진다.

다음으로는 얼굴만 붓는 경우이다. 전체적으로 살이 별로 찌지 않았고 얼굴의 골격도 크지 않은데 잘 붓고 빠지고를 반복하다 부은 것이 안 빠지면서 그대로 살이 되는 경우로 소양인들에게 많다. 이런 경우는 일반적으로 화와 열이 많고 항상 긴장을 하고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경우이다. 또 혈액순환이 안 되고 신장의 기능이 되지 않아서 부으면서 온다. 치료는 화와 열을 내려주고 목, 어깨, 얼굴의 긴장을 풀어주어 상체의 순환이 잘되게 하며 신장의 기능을 도와주어야 한다.

살이 빠지면 팔, 다리, 복부의 살은 안 빠지는데 얼굴의 살만 주로 빠지는 경우로 소음인들에게 많다. 이것은 긴장, 스트레스가 극심하고 고민이 많은 경우에 나타난다. 살을 빼려고 하여도 얼굴살이 빠질까보아 살을 못빼는 경우이다. 살을 빼기전에 긴장, 스트레스의 요소를 먼저 제거하여 마음을 안정시켜야 한다.

가장 잘 안 빠지는 경우가 두개골이 큰 경우로 흔히 “큰머리얼굴”이나 “얼큰이”라호 하는 경우이다. 조금만 살이 붙어도 달덩이와 같고, 살이 빠지면 뼈가 바로 드러나서 차갑고 강한 인상을 준다. 지방이 별로 없어 살을 뺄 것도 없는 경우로 얼굴에 조금만 살이 붙으면 전체적으로 살이 많아 보인다. 또 측두골의 근육이 긴장이 된 경우에는 긴장을 풀면 적어진다. 그렇지만 얼굴이 큰 경우를 보면 대게는 이목구비도 큰 경우가 많아 서구적인 미인형이다. 헤어스타일과 메이크업을 잘하면 도움이 된다. 유명한 사람이나 능력있는 여성들에게 얼굴이 큰 사람이 많이 있다. 자신을 갖고 생활을 할 필요가 있다.

자신의 사상체형,사상체질에 맞는 그림을 눌러보세요, 자세한 체질과 특성이 나옵니다.

                

사상체질(다이어트)전문 우리한의원

 디스크(사상체형교정,통증)전문 우리들한의원

 대한한의동통학회 회장

대표원장  김 수 범 한의학박사

www.wooree.com      www.iwooridul.com

안드로이트폰 무료앱다운로드



SelectionFile type iconFile nameDescriptionSizeRevisionTimeUser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