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氣)



 ()란 무엇인가..



기와 건강법(Qi and health)-우리들한의원 김수범박사-한방건강TV제공

동영상주소: http://www.youtube.com/watch?v=35EQxjtEFkg

()는 우리생활에서 많이 듣는 단어이다. “이 사람은 기가 강하다. 뭔가 나쁜 기가 도는 것 같다. 기를 살려주어야 한다. 기죽이지 마라.” 등과 같이 기와 관련된 단어는 너무나 많다. 단전호흡이나 기공, 차력을 하는 사람들은 기를 받아서 외부로 내보내기도 한다.

한의학에서의 기는 무엇일까?

한의학의 기의 이해를 돕기 위하여 자세히 알아 보고자 한다. ()는 음식물의 정기와 공기 중의 숨으로 들이마신 대기가 합하여 생성되며 모든 생리활동의 중요한 물질이다. ()를 풀어쓰면 기()와 미()로써 역시 음식물이 주가 된다는 의미가 포함되어 있다. 진기(眞氣)라고 표현을 하기도 한다. 영추(靈樞) 자절진사편(刺節眞邪篇)에 보면 진기는 하늘의 공기와 음식물의 곡기(곡식의 기운)가 합쳐져 기가 된 것으로 전신의 영양을 공급한다. 근원적인 기운이란 의미에서 원기(元氣), 경맥의 기라는 의미에서 경기(經氣)라고도 표현을 한다.

기에 대하여 좀더 세부적으로 분류하여 이야기해 보면 다음과 같다.

천공(天空)의 기는 평소에 숨을 쉬는 대기중의 공기로 호흡을 통하여 얻어진다. 수곡(水穀)의 기는 음식물을 소화 흡수하여 얻어진다. 선천(先天)의 기는 타고 나면서 얻게되는 원천적인 기로써 원기(原氣)라고하며 양쪽 신장의 사이(腎間動氣)에서 나온다고 하였다.

가슴의 기는 종기(宗氣)로써 대기(大氣)와 합쳐져서 나온 것이다. 그래서 가슴의 심장과 폐에서 영기(營氣), 위기(衛氣)를 만들어 전신에 순행하게 한다.

음식물(水穀)의 기() 에서 맑은 ()것은 영기(營氣)가 되고 영양을 공급하며 맥()안에 있고, ()한 것은 위기(衛氣)로 외부로부터 방어하며 맥()의 밖에 있다.

 

그렇다면()의 종류와 작용은 무엇일까?

우주만물의 생장(生長), 발전(發展), 운동의 변화는 모두 기()의 작용이며, 살아있는 생명체(生體)의 생명활동을 유지하는 작용을 갖는다.

위기(衛氣)는 병사(病邪)를 막고 내외(內外)환경을 조절하는 기능을 하며 대부분의 질병을 조기(調氣), 행기(行氣), 보기(補氣)를 한다. 위기(衛氣)의 작용은 기()의 일부분 으로 근육(分肉)을 따끗하게 하고 피부를 윤기있게 하고, ()에 영양을 주고 땀샘의 개폐를 조절하며 외부의 병균의 (病邪)의 침입을 막는다.

()()()(), ()()()()하고 음식의 소화, 흡수, 오장육부의 대사 등 모든 기능에 작용하는 것을 기화(氣化)작용이라고 하였다.

칠기(七氣)에는 희노우사비공경의 감정의 기운도 있다.

기가 잘못 순환이 되면 여러 증세가 나타난다.

기가 부족하면 몸도 힘들어 진다. 상초에서는 뇌기능이 저하되고 , 중초에서는 대,소변, 장의 기능이 저하되머 하초에서는 하체기능이 마비가 된다.

상기(上氣)되면 기가 위로 올라가며, 나쁜 기운이() 폐에 있으면서 한열왕래증세나 상기증세가 나타난다.

기가 짧아지는 단기(短氣)가 되면 가슴이 답답한 결흉증, 심장이 뛰는 정충증이 나타난다.

기가 약한 소기(少氣)가 되면 말에 힘이 없고 약하다.

기로 인하여 오는 통증은 감정에 의한 병으로 많이 오며, 음식으로 인한 담울(痰鬱)이 생겨도 나타난다.

기가 거꾸로 오르는 기역(氣逆)이 되면 가슴이 답답하고 천식이 오고 , 머리가 무겁고 어지러운 증세가 나타난다.

기가 뭉치는 기울(氣鬱)은 칠정에 의하여 많이 나타나며 부종, 창만(脹滿)의 증세가 나타난다.



기(氣) : 정신의 근본

기는 신(神)의 조(조상祖), 정(精)은 기의 자(子)이다. 기는 정신(精神)의 근본이다.

곡식이 위에 들어가서 폐에 전하면 오장육부가 그 기운을 받아서 맑은 것은 영(榮)이 되고 탁한것은 위(衛)가 된다. 영은 맥가운데 있고 위는 맥의 박에 있어서 음양이 서로 관통하여 고리와 같이 끝이 없다.

상초가 오곡의 자양(滋養)을 퍼트려서 피부를 훈증하고 신체를 충족하고 모발을 윤택케 한다. 이것이 안개와 같은 것으로 기(氣)가 여기서 생긴다.

20대에 기가 왕성하여 욕심을 적게하고 과로하지 않으면 기가 오래가고 과욕하고 몸을 함부로 하면 기가 약하고 짧아져서 몸이 약해지며 병이 생기고 생명이 위태롭다.


수곡의 정기와 흡입된 대기가 합하여생성, 일절 생리활동의 중요물질

기는 정신의 근본 기(气)+ 미(米)

기가 위(衛)로 변해 밖을 보호
위(衛)는 수곡의 강한 기니 활리(滑利)하나 근맥까지 들어가지 못하고
피부의 내부와 분육(分肉)사이를 순환하여 맹막(盲膜)을 훈증하고 가습과 배에 흩어진다.

양기는 밖을 주제하며 양기가 제대로 운항하지 못하면 구규(九竅)안으로 막히고 기육이 막히며 보고 듣고 지각하고 울직이고 말하고 웃는것이 안된다.

생기(生氣)의 근원

 : 신장(腎臟)사이의 동기(動氣)를 말한다. , 오장육부의 근본, 십이경맥(十二經脈)의 원천, ,호흡의 문, 삼초의 본원이다. 즉 기는 인체의 근본이다.

기해(배꼽아래1.5촌, 단전(관원,배꼽아래 3촌),

폐는 기를 주관하고 모든 기는 폐에 속한다

기가 유여하면기침하고, 가습과 얼굴이 붉고

부족하면 기가 적어 기력이없고, 말에 힘이 없고 오래 말하지 못한다.



기는 모든 병의 원인, 모든병과 통증의 원인

풍이기를 상하면 통증이 생기고, 한(寒)은 전율(戰두러울慄), 더위는 열민(熱번민悶), 습은 종창(腫脹), 조(燥)는 폐결(閉結)이 생긴다.

한가로은 사람은 운동력이 부족하고 포식하면서 생활하기 때문에 경락이 통하지 않고 혈맥이 응체하면 행기(行氣)가 잘 안 된다.

귀인(貴人)은 얼굴은 즐거운데 마음이 괴롭고, 천인(賤人)은 마음은 편한데 신체가 괴롭다. 사람은 칠정(七情)이 있는데 동시에 칠기(七氣)가 있다.

칠기는 희(喜)노(怒)우(憂)사(思)비(悲)공(恐)경(驚)이다.

기가 성하면 담이 맺히고 담이 성(盛)하면 기가 더욱 맺힌다

칠기가 서로 침범하고 담(痰)이 응결하면 솜같기도 하고 피부아래의 막과 같기도 하고 심하면 매핵(梅씨核)과 같기도 한데 인후사이에 막혀서 뱉어도 나오지 않고 삼켜도 넘어가지 않는다. 혹은 복중에 창만(脹滿)하여 음식을 먹지 못하고 상기다 되므로 천식을 급하게 하게 된다.

이것을 기격(氣막을隔), 기체(氣滯), 기비(氣숨길秘), 기중(氣中)이라고 하는데 심하면 오적(五積), 육취(六모일聚), 산벽(산증疝적취癖), 징하(적취癥뱃병瘕)등의 심복(心腹)의 덩어리가 생겨 통통한다. 기(氣)

구기(九氣)

모든 병은 기(氣)에서 생긴다.

노(怒)하면 기가 역상(上)하고 피를 토하고 소화되지 않은 설사하고,

희(喜)하면 기가 영위(榮衛)가 통리(通利)하여 느슨해지고,

비(悲)하면 상초가 통하지 않고 영위가 흩어지지 않고 열기가 속에 있어 기가 소모되고,

공(恐)하면 정(精)이 물러가고 상초가 막혀서 기가 내려가 하초에 창(脹)이 생겨서 기가 통하지 못하고,

추우면 피부가 막히며 기가 통하지 못하고,

더우면 피부가 열리고 영위가 통하여 땀이 많이 나며 배설되고

놀라면(경驚) 심(心)이 의지한 곳이 없고 신(神)이 돌아갈 곳이 없어 생각을 정하지 못하여 어지러워지고,

과로하면 천식이 생기고 땀이나며 몸의 내외로 다 넘기 때문에소모되고, 생각이 많으면 심(心)은 있으나 신(神)이 돌아가는 고로 정기(正氣)가 정체하고 통하지 않아 기가 뭉쳐진다.

치료는 차면 따듯하게, 열하면 차기, 놀라면 안정하게, 피로하면 풀어주고, 맺힌것을 풀고, 기쁜것은 공포하게, 슬픈것은 기쁘게 한다.



중기(中氣)

너무 기뻐하면 양기를 상하고, 너무 화를 내면 음기를 상하고 근심하면 뜻을 거스리며, 역기를 많이 하면 혼미하고 졸도한다.

중풍과 구별해야

상기(上氣): 
사(邪)가 폐에 있으면 ,한열왕래, 상기된다. 기가 너무 성하면 기침하고 상기한다.

상기는 내쉬는 것이 많고, 마시는 것이 적어서 숨이 촉급한 것이다.

하기(下氣)
 장위(腸胃)가 울결하여 곡기가 속으세 증발(蒸發)하여 장위(腸胃)밖으로 통하지 못하여 트림을 많이 하고 기가 밑으로 내려간다.


단기(短氣):
 기가 짧아 호흡이 접속되지 않음

기가 상충되지 않고, 호흡이 잦으나 어깨가 동요되지 않고, 신음해도 통증이 없는 증세로 기가 급하여 단촉(短促)한 증세다.

담음(痰飮)이 끼고 소변을 잘보면 좋다.
 원인은 결흉증, 정수(停水)정충증, 풍과습이 상박시, 허약시 온다.
심복(心腹)이 창만하면 실증, 축축하고 거북하면 허증이다.


소기(少氣):
기가 적어 말을 힘차게 못하는것

기가 부족하면 숨이 가늘고, 폐가 허하면 숨쉬는것이 힘들다.

기통(氣痛):

인체의 원기(元氣)가 피와함께 순환하고, 장부사이를 횡행(橫行)c하고 동통, 적취, 현벽(힘줄당길痃癖), 가슴을 틀어막는증세를 일으켜 속이더부룩하고 아프니 자통(刺通)하니 대게 칠정과 음식으로 인하여 담울(痰鬱)이 된 증세이다.

기가 상초에 체하면 심과 흉이 더부룩하니 그득하며 아프고,

중초에 체하면 배와 갈비가 찌르듯 아프고,

하초가 체하면 요통과 산하(疝瘕)가 된다.

기역(氣逆):
흉민, 천식, 두중현훈,곽란

청기(淸氣)는 음에 있고 탁기(濁氣)는 양에 있으며, 영기(榮氣)는 맥을 순(順)게하고, 위기(衛氣)는 역행하여 청탁이 서로 간섭하여 가슴을 어리럽게한다. 심(心)을 어지럽게 하면 번거럽고, 말이 적고, 머리를 구부려 조용히 엎드리고, 폐에서는 엎쳣다. 쳐들엇다하며 헐떡이고 고함지르고, 장위(腸胃)에서는 곽란이 되고, 팔다리에서는 사지(四肢)가 비틀어지며, 머리에서는 무겁고 어지럽다.

기역(氣逆)은 기가 복중(腹中)에서 떄때로 상충(上衝)하는 것이다.
모두 화(火)에 속한다.


기울(氣鬱):

기가 처음 병이 될때는 애매하다. 칠정, 육기 ,음식을 조절하지 못하여 진액이 운행하지 않고 청탁이 서로 간섭하여 기(氣)로 부터 적(積)이 되고 적으로 부터 담(痰)이 되면 기가 울(鬱)하고 겸하여 비만(痞滿) 동통한다.

기가 울(鬱)하면 습기가 체하고 습이 체하면 열을 이으키는 고로 기울한 병은 대부분 부종과 창만을 겸한다.

기부족: 
사(邪)가 있는 곳에 기가 부족하다.

상기가 부족하면 뇌가 가득차지 않고, 귀가 울리고, 머리가 바르지 못하고 눈이 어둡다.

중기가 부족하면 대,소변이 변색되고 장에서 소리가 나고

하기가 부족하면 하체사 마비되고 마음이 번민(煩悶)한다.



금기증

오래 누워있으면 기가 상한다.

예기(더러운穢氣)를 가까이 하면 진기(眞氣)를 상하고,사기(死氣)를 가까이 하면 생기(生氣)를 상한다.충(上衝)하는 것

용약법(用藥法)

남자는 양에 속하여 기가흩어지기 쉽고, 여자는 음에 속하여 기가 울체된다.

남자는 기병이 적고, 여자는 기병(氣病)이 많다.

여자는 혈을 조양(調養)하면서 기를 소모시켜주고,

남자는 기를 조양하연서 혈(血)을 길러주어야 한다.

칠정(七情)은 모두 심(心)에서 발하고, 칠기(七氣)는 모두 기에 속한다.

기는 양이므로 화가 동(動)하면 화(火)가 되니 강화(降火), 화담(化痰), 소적(消積)한다.

폐는 기를 주관(主管)하고 신은 기를 간직한다.

단방

인삼, 목향, 강황, 생강, 향부자, 백두구, 견우자, 침향, 지각, 빌랑, 오약, 후박, 가자피, 용뇌, 사향, 진피, 청피. 나복, 총백, 소엽, 우육(牛肉) 인유(人乳), 황구(黃狗)육(肉) 이다.

자신의 사상체형,사상체질에 맞는 그림을 눌러보세요, 자세한 체질과 특성이 나옵니다.

 

  

사상체질(다이어트)전문 우리한의원

 디스크(사상체형교정,통증)전문 우리들한의원

 대한한의동통학회 회장

대표원장  김 수 범 한의학박사

www.wooree.com      www.iwooridul.com

안드로이트폰 무료앱다운로드


SelectionFile type iconFile nameDescriptionSizeRevisionTimeUser
Comments